달래 효능 제철 알아보고 즐기자

​​

>

안녕하세요 씁쓸한 맛이 일품인 히메부라! 어렸을때 야채나 야채는 싫어하고 느끼한 요리만 좋아했는데, 그 중에서도 새침해지는새콤달콤한 맛이 너무 매력적이어서 유일하게 맛있게 먹는 야채 중 하나였다고 해요.개인적으로 마른 김에 마른 된장을 찍어 먹으면 아주 맛있다고 느끼고 계절에는 꼭 먹곤 합니다.오늘은 히메닐라에 대해서 이야기하겠습니다.조금이라도 참고가 되었으면 합니다.​​​​​​

>

달래는 봄나물의 대표자입니다.칼로리 또 100g당 46Kcal정도로 매우 낮게 유지되고 있습니다.엄청난 종류의 비타민이 있으며 특히 여성분들에게 좋음으로써 여성질환을 예방하는 역할을 한다고 알려져 있는 히메입니다.애기 철은 겨울이 끝나는 시점부터 이른 봄까지로 볼 수 있습니다.​ 3월~4월!하지만 요즘은 하우스 재배에서 버섯을 만드는 기술력을 갖추고 있어 여름 이외의 계절이라도 맛있는 버섯을 즐길 수 있습니다.​ 25℃ 이상의 여름엔 잎이 시들기 때문에 여름에는 보기 힘들어요.​​​

>

달래는 성질은 따뜻해요.그래서 수족냉증이 있거나 평소 몸이 차가워졌다고 생각되는 분이 섭취하면 매우 도움이 됩니다만.소염 및 항균작용에 탁월하며, 장염과 각종 염증질환에도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

비타민 C는 봄이 되면 맹위를 떨치는 계절병 예방에도 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이 외에도 칼슘/인/철/칼륨 등의 미네랄이 풍부해 겨울보다 더 필요한 영양소가 풍부합니다.혈액순환을 돕고, 뭉친 어혈을 풀어 신경통/월경/자궁/동맥경화 등 다양한 요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고 합니다.​​

>

달래에는 알리신이라고 하는 성분이 함유되어 있습니다.알리신은 체내에 쌓여있는 노폐물과 독소를 없애는 데 도움을 주고 소화를 촉진시켜 주기 때문에 체중 감량에도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철쭉을 선택할 때는 입자가 굵은 것이 향이 강하고, 달래 특유의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단, 너무 굵은 것은 좋지 않을 수 있으며, 잎이 시들지 않고 신선하고 누렇게 되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달래는 식욕이 없을 때 식욕을 돋구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달래는 들판에서 자라는 약재’라 불릴 정도로 봄이 되면 왕에게 제일 먼저 바치던 아주 고급스러운 식재료였습니다. 비닐 하우스 등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지만, 봄이 되면 최고의 호조라고 알려져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