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시피 기생충 짜파구리 간단 조리법 .

​기생충 짜파구리 레시피 간단 조리법​

>

​안녕하세요, 제제에요. 요즘 우리를 가장 즐겁게 했던 것은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상을 휩쓸고 전 세계의 이목과 찬사를 받은 사건이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어둡고 힘든 시간을보내고 있는 우리로서는 한줄기 햇빛같은 달콤한사건이었는데요, 영화에서 조여정이 먹은 채끝살 짜파구리가 장안의 화제더라구요 ㅎㅎ​

>

​그 맛이 궁금하기도 하고 심심하던 차에 저도 한번 짜파구리를 끓여 보았어요. 기대하지 않고 끓였는데~~남편이 너무 맛있다고 하니 이 조합에 뭔가가 있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짜장면 먹을때반드시 고추가루를 뿌려먹는 남편이 엄지척을 한걸보면 짜장면을 좀 느끼하다고 생각하는 분들에게는 짜파구리의 조합이 딱 떨어지는 맛이겠다는 결론인거죠ㅎㅎ​기생충 짜파구리 레시피 간단 조리법​재 료​짜파게티1개, 너구리1개, 2개, 부추한줌​

>

​마침 집에 너구리도, 짜파게티도 사둔게 있어서바로 끓였어요. 짜파게티 먹어본지 오래되었는데 뭔가 요즘의 대세를 예측했는지 사 놓았더라구요 ㅎㅎ​

>

​왼쪽 너구리~ 오른쪽 짜파게티~각각 스프 한개씩, 후레이크도 한개씩, 너구리는 다시마, 짜파게티는 마지막에 뿌려먹을 올리브 오일이 있네요.너구리 스프는 1/3 정도 썼어요. 입맛에 따라 조절하면 되는데요, 물을 따라 버리기 때문에 이렇게 했는데도 간이 싱겁지는 않아요.​

>

짜장면 비빌때 부추 섞어먹으면 맛있더라구요.이웃이신 미수타육님이 조카에게 짜파구리 끓여 주면서 부추를 넣었던것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암튼 부추넣어 짜파구리 비벼 먹으니 맛있었어요.​

​남비에 물을 5컵 넣었어요. 보통 라면이나 너구리를 한개 끓일때는 물을 3컵을 부어야 맞는데요,두개를 끓이니 5컵 부으니 적당한것 같아요.너구리에 다시마가 있어서 넣어 주었어요.​

>

​팔팔 끓는물에 면을 두개 넣었어요.​

​그리고 후레이크도 두개 다 넣었어요.끓이면서 젓가락으로 면을 풀면서 5분정도 끓이라고 하는데 저는 4분 30초 끓이고 스프넣고 30초정도 섞어주며 끓였어요.라면은 라면레시피 대로 해야 맛있어요. 두 제품 모두 농심 제품이라서 농심이 대박 나서 주가가 오르고 있더군요. 그래서 농심에서 짜파구리 레시피를 유튜브에 올렸는데 이렇게 끓이더라구요. 별것 있나요? 라면 끓이는것은 다 비슷 하죵 ㅎㅎ​

>

​면이 끓는동안 보충을 위한 계란프라이도두개 했어요. 반숙을 해서 먹어도 부드러울 텐데제가 반숙을 싫어해서 거의 익혔어요.짜파구리 위에 올려 줄거에요.​

>

​면이 4분30초 끊으면 물을 2국자정도 남겨놓고다 따라서 버립니다.​

>

​여기에 짜장스프 1개와, 너구리스프 1/3개를 넣고 잘 섞어줍니다.​

​물이 스프로인해 거의 졸았어요. 보기에 수분이 어는 정도인지 느껴지실거에요.한가닥 맛을 면도 잘 익고 간도잘 맞네요. 올리브유를 뿌리고 짜파구리 완성입니다.​

>

​이렇게 깊숙한 접시에 담고 계란후라이를 올리고 부추를 올렸어요.​

>

​짜파구리만 먹기에는 좀 심심해서 만두를 좀 기름에 튀겨 주었어요​

>

​짜파구리와 만두를 이렇게 담았어요. ​

>

​가장 서민적인 음식, 라면을 한우 채끝으로 부잣집 아들이 먹는 고급진 음식으로 격상시킨 기생충에서는 짜파구리를 람돈이라고 번역했더군요. 라면+우동 이라고 해서 람돈이라고요 ㅎㅎ이 람돈 레시피가 온 세계를 떠들썩 하게 한다는군요.계란을 넣어 먹으니 맛도 좋고 영양도 챙기니좋은것 같아요.​

>

​오래전 봉준호 감독의 영화 마더를 보았어요. 영화 후반부의 반전에 얼마나 소름이 돋았는지..지적장애 아들이(원빈분) 범인임을 알고도 엄마­는(김혜자분) 꿋꿋이 아들을 지키는 투사가 되어가지요. 아들의 살인 현장을 유일하게 목격한 고물상을 방화살인하고아들대신 범인으로 지목되어 갇힌 장애인에게 엄마­는 있느냐고 묻는 …내것은 챙기고, 동정은 가고ㅠㅠ 엄마­는 자식을 위해서는 맹목적일 때가있기에 안타까운 마음이 이해는 되지만영화 시작부, 멍한 시선으로 엄마­는 작두를내리치며 한약재를 써는데 그 섬뜩함이란~ 인간의 이기심이 얼마나 많은것들을 파괴하고짓밟으며 자신마져 속이며 살아가는지 보여주며 많은것을 시사하는 봉준호감독의 영화중 가장 인상깊게 봤던 마더, 충격적인 그 영화가 생각이나서 마더 리뷰가 되어버렸네요ㅎㅎ 더 소름돋는것은 아들이 방화현장에서 엄마­의 침통을 발견하고 묘한 표정으로 건네 주는ㅜㅜ그 침으로 기억을 지우는 혈자리를 찾아 찌르고 관광버스에서 몸을 흔드는 엄마­~~봉준호감독은 진짜 천재라고 생각했던 영화였어요 ㅎㅎ제가 천재 감독님을 미리 알아보았어요^^고백하자면~ 기생충은 보고나서 마음이 무겁고 불편해서 내 취향아니야 라고 말했었네요 ㅠㅠ​

​휴~~영화얘기 재미도 없게 쓰면서 길어져서 후회가 마구 밀려오고 ㅜㅜ 오던 길이라 돌아 가기도 그러네요 ㅎㅎ짜파구리 맛있게 만들어 드시고, 즐거운 주말 되세요~^^​​#기생충짜파구리 #짜파구리레시피 #짜파구리조리법 #기생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