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정리 조리법 사용하는 불을 .

【1.식재료 이름 2.조리법 3.써는 방법】정도 각 나라말로 외우고 있으면​메뉴판을 웬만큼 읽고 주문할 수 있습니다​물론,

>

>

핫도그, 불도장처럼조리법이나 식재료와 전혀 상관없는재미 있는 요리(음식) 이름도 있습니다만,​【김치볶음밥, 새우튀김, 코다리조림】 등등많은 음식 이름에 조리법이 들어갑니다

>

>

메뉴판을 읽을 수 있으면그 나라 말을 몰라도 먹고 다닐 수 있습니다

♨♨ 지지다와 부치다의 차이는? ♨♨♨♨ 삶다와 끓이다의 차이는? ♨♨♨♨ 볶다는 기름을 꼭 써야 하는 조리법? ♨♨

>

이 책과 표준국어대사전을 참조하여 외웠습니다​우선, 열을 가하여 음식을 조리할 때중학교 때 배웠던 3가지 방식이 있습니다

>

자세한 설명은 누구나 아시므로 생략하고간단한 예를 들어 보자면 다음과 같습니다​(열에너지를 테니스공이라고 치면,)

가스렌지 후라이팬은 전도, 오븐은 대류,전자렌지는 복사로 음식을 조리합니다​크리스찬도 전도를.. 앗. 아니다.

>

용어들이 매우 직관적이지 않습니다​과학 용어들도 일본 용어를 그대로 들여와그럴 것이라고 추측해 봅니다

>

타지 않는 온도(발화점 이하)를 유지하면서재료를 익히는 방법입니다

>

굽다의 명사형은 “92”입니다​예 : 양갈비 92

>

>

구이는 열전도 방식으로 조리하는 방법입니다​열전도 방식으로 조리하는 다른 방법으로,​★★볶다/덖다/튀기다/부치다/지지다★★등이 있습니다

>

>

【볶다】는 소량의 액체로 열을 가하여”자주 저으면서” 익히는 것입니다

>

“자주 젓는다”는 행위가마치 음식을 못살게 구는 것 같나 봅니다​”성가시게 굴어 사람을 괴롭히는 것””머리를 못살게 굴어 꼬부랑하게 파마함”모두 “볶다”라는 단어를 사용합니다

>

덖다는 물이나 기름을 넣지 않고재료 자체의 수분을 이용해 익히는 조리법입니다​”찻잎을 덖다” 정도에 사용되는 것 같습니다

※※ 한가지 헛갈리기 쉬운 포인트 ※※​【볶다】는 반드시 기름을 써야 하는 건 아님

>

>

거의 대부분의 볶음 요리는 기름을 사용합니다만,​예전 우리나라는 동물성 기름이 귀했기 때문에기름 안쓰고 볶는 경우도 종종 있었을 것이라고이해하면 됩니다​전골 먹고 나서 “밥 볶아 주세요”라고 할 땐

>

>

>

>

180도 이상의 뜨거운 기름에 재료를 넣어​재료의 수분을 순간적으로 날려바삭거리게 만드는 조리법입니다

>

부치다/지지다 둘 다 비슷한 조리법입니다​【볶다】와 【부치다/지지다】의 차이점은​

>

재료를 못살게 마구 뒤섞으면 “볶다”

>

재료의 모양을 유지한 채점잖게 가끔씩 뒤집으면 “부치다/지지다”

>

>

부치다와 지지다의 차이를 사전에서 읽어 봐도뭔 차이인지 애매하게 적혀 있습니다만,

>

“모양을 넓게 펴서 만들면 부치다””원래 모양을 유지하며 만들면 지지다”라고 차이를 언급하고 있습니다​즉,

>

>

>

부치다/지지다의 한자가 전(煎)입니다​부침개, , 전 모두비슷한 조리법으로 만든 음식입니다

>

끓이다와 삶다의 차이는​”국물까지 먹으면 끓이다, 국물을 버리면 삶다”

>

>

>

데치다는 아시다시피재료를 끓는 물에 잠깐 담궜다 빼는 것입니다

>

데치다와 반대로매우 오랜 시간 동안 끓여내는 조리법으로​【고다】 와 【조리다】 가 있습니다

>

국물에 재료(고기, 뼈)의 성분을 충분히”우려내기” 위해 아주 오래 삶는 과정을​”고다”라고 합니다

>

고다의 반대 의미로재료에 국물의 성분을 충분히 배어들게 하려고아주 오래 삶는 과정을​”조리다”라고 합니다

>

>

>

>

대충 이정도 이해하고 있으면외국 메뉴판을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몇 십 년 전엔 없던 조리법 중

>

이런 용어들이 설마 공식화되진 않겠지만,​”수비드 삼겹살”, “치킨 오븐 구이” 등등이미 음식 용어엔 종종 사용됩니다

>

>

다음 포스팅은음식 조리법 중국어/ 정리 예정입니다​to be continued​2020년 5월, with 낭닥SJ​#볶다덖다차이 #조리다 #우리다 #지지다부치다차이#배상준 #낭닥SJ #낭만닥터SJ #볶다#끓이다삶다차이 #음식조리법정리 #조리법정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