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도쿄여행 쇼핑리스트와 나리타공항 맛집

이 포스팅은 2019년 6월 23일 기준의 정보이며 값이 현재와 다릅니다 *​ 1년 중 언제 가도 좋은 일본 도쿄 여행 특히 2020올림픽이 얼마 남지 않아서인지, 인기가 점점 많아지는 것 같은데요.​ 나는 요즘 도쿄 여행을 자주 가게 되어 느끼는 것에 나리타 공항은 1~3터미널에 있기 때문에 자신이 어떤 항공사를 이용하느냐에 따라서 방문하는 가게들과 맛있는 가게가 전혀 다르거든요.특히 일본의 쇼핑리스트를 완성하는 드러그스토어와 기념품 가게, 마지막까지 방문하는 맛집이 공항 안에 모두 있으니까, 자신이 이용하는 항공 터미널마다 한번씩 숙지해 가는 편이 좋아요! 이렇게 알고 가면 일부러 시내에서 커리어 무겁고, 여행 시간을 쪼개서 도쿄 여행에서 맛집을 찾아 쇼핑리스트를 생각하면서 일정을 짜지 않아도 되요!

한국에서 도쿄에 가는 비행기 중 가장 많은 항공사가 1터미널을 이용하게 됩니다.한국에서는 대한 항공 계열과 아시아나 계열이 1터미널에 옵니다.

>

올해 신설된 나리타 공항 제1터미널 4층의 GAP한국보다는 일본이 확실히 저렴하고 제품도 좋아서 일본에 여행하면 자주 찾게 되지만 시내에서 사지 않고 공항에서 출국 전에 살 수 있어서 좋아요.

>

특히 베이비/키즈라인의 옷이 너무 취해서… 무심코 조카의 옷을 사는 마법(마법)

>

편하게 들 수 있는 에코백과 캡모자.모자는 심플한 디자인부터 독특한 것까지 있어서 취향에 맞게 구입하기 쉬웠습니다.

>

가벼운 복장을 할 수 있는 T 셔츠, 후드 집업류도 많이 있었습니다.나도 이것저것 대보면서 몇 개 사왔어.

>

간판에는 연도별로 GAP 로고가 있어서 신기했어요. 이런 모습이었는지 왜 몰랐어!!!

>

특히 계산대 옆에 브래넌 베어 갓처가 있는 것(∀) 이건 GAP 매장마다 있는 게 아니라 굉장히 레어한 거예요. 듣기로는 전국에 이 뽑기 자체가 별로 없다고 합니다.

>

곰은 500엔, 옷은 400엔에서 랜덤 뽑기 같은 차!!휴..아무래도 나리타 갈 때마다 이것 선택하네요 레어 아이템이니까, 관심있는 분은 갓챠도 고!

>

그리고 4층, ABC마트도 매장이 너무 커서 놀랐다.아, 덧붙여서 ABC 마트는 일본 전국 어디서나 면세 외예요, 공항에서도 같아요, 알고 있었지만 만약을 위해 물어보니 나리타 공항도 면세 외라고 합니다.

>

일본에와서 ABC마트에 가는이유는 역시….. 일본 한정제품이 있기 때문입니다.한국에는 없는 디자인이 많아서 그런지 자주 방문합니다.

>

ABC마트 한정 상품도 있지만 이것이 다시 싶다는데요.. 브랜드마다 ABC마트 한정이 있으니까 관심 있으신 분들은 4층에 고고~

>

특히 컨버스의 경우, 일본 한정품을 하나씩 수집하게 되어..한국에서는 어딜가나 디자인이 비슷해서 안사게 되지만 일본에 오면 다른게 없는 디자인 한정상품이라서 많이 사게 됩니다.

>

그 밖에도 다양한 브랜드의 일본 한정 상품이 있었습니다.한국에 없는 디자인이 알고 싶으시면 ABC마트도 꼭 들르고 보세요. ​( 그러고 보니 2터미널에도 ABC마트가 있었어요 2터미널로 가는 항공사 이용하시는 분들도 참고하세요)

>

한국에 오기 전에 꼭 들르는 매장 하나 더, 4층에 있는 TABIO여기는 양말 전문점입니다만 일본 도쿄 여행 오면 한번씩 들르게 되는 곳입니다.개성있는 양말을 많이 팔아서 저도 사지만 주위 친구들이나 부모님 등 선물로 많이 사요.

>

특히 공항점에 오면 공항 한정품이 있다는 것…”비행기 그림, 여행가방 그림 등 예쁜 공항 한정품이 있습니다.

>

반양말은 여름에 자주 신게 됩니다.샌들 신발에 딱 맞아요.

>

어떻게 해도 이런 디자인이 한국에 없다니 갈 때마다 몇 개나 사게 되더군요.그것도 DRY기능도 좋고! 친구한테 선물하기도 부담스럽고 한국에는 정말 찾기 힘든 레이스 양말은 일본 도쿄 여행 쇼핑목록으로 가득찹니다.​

>

조금 그물코만한 양말도 주변에 선물하면 레어텀이라서 다 좋아요. 특히 엄마들이 좋아해주십니다ᄏᄏᄏ

>

오늘 이건 이번 도쿄 여행에서 내가 사온 양말한정상품이라 선물할 때 더 의미가 있습니다.

>

그리고 일본에 오면 시내에서 Lee의 매장 찾았지만 1터미널 4층에 생겼거든요?한국에는 먼저 Lee브랜드가 철수한 지 오래고, ())느낌나는 브랜드가 별로 없어서 일본에 오면 꼭 들를게요. www.

>

다양한 크로스백, 에코백, 힙색상 모두 굿! 아메카지 스타일을 좋아하는 분께 딱입니다.​ 에코 백은 모두 2,900엔(세금 제외)이라 저렴한 가격으로 아이템 획득할 수 있었습니다.

>

특히 일본한정의 디자인 상품이 있어 눈에 。니다.모자도 심플해서 마음에 들었어요.

>

가고 오지 않으면 유감인 유니클로도 4층에 매장이 많습니다.면세점이라 5천엔 이상 사실 경우 카운터에서 면세 요청해서 좋겠어요~

>

역시 다운, 셔츠, 속옷 등 기본 아이템을 갖추기 딱 좋았습니다.

>

가을에 입기 좋은 바람막이도 하나씩 챙긴다.이런 거 하나씩 여행 갈 때 여행 가방에 꼭 넣고 가는 편이에요.

>

그럼 도쿄 여행의 나리타 공항 맛집도 하나 소개해 드리죠.출국 수속을 마치고 면세구역으로 들어가면 잇푸당이 있습니다.역시 일본 도쿄여행의 마무리는 라면이 아닐까 하고ᄏᄏ

>

언니와 둘이서~기내 음식 나오기 전에 빈 배를 채우거나.라면 1개씩 주문하고자 하였습니다.가게에 들어가기 전에 메뉴가 붙어 있고, 메뉴를 결정하고 들어가기 때문에 주문이 편했습니다.​

>

왼쪽은 치킨간장라면, 오른쪽은 흰색 동그라미 스페셜.시로마루는 돈코츠 라멘이고, 치키 간장은 간장 베이스입니다만, 이것은 깔끔합니다.

>

함께 공유하며 먹었는데 어느 것 하나 우열을 가리기 힘들다, 두 사람이 와서 반씩 나눠 먹기를 추천하고 싶을 정도다.​

>

특히 치킨간장라면은 깔끔한 맛을 좋아하는 분들에게 추천! 안에 완탕까지 들어있어서 좋았습니다.

>

가격은 이런 식으로 시로 마루 스페셜이 990엔으로 치킨 간장 라면이 950엔인데, 여기에 조세·도착하게 됩니다.

>

나갈 때 가게 앞에서 세트를 살 수도 있다.저도 가끔 사오긴 하지만 집에 가서 끓여 먹기 편하거든요.인스턴트이긴 하지만 퀄리티만큼은 정말 대단해요…가게에서 토핑 몇 가지를 추가하면 현지의 맛을 제대로 재현할 수 있어요!

>

나리타 공항 제2터미널의 항공사들은 이스터와 티 웨이가 운항 중인데, 가장 중요한 것은 여기 프레스 버터 샌드가 생겼다는 사실 크다.요즘 핫하디 핫한 과자잖아요. 이거 커피랑 먹으면 되게 맛있거든요유통기한은 길지 않지만 그것이 문제인가요, 여는 순간 순수하다는 것을, 이것은 다음 포스팅에 사용할 선물편에 자세히 쓰겠습니다.정말 2터미널 이용해서 여기에 가지 않으면 후회.핫하기도 하지만 시식도 넓게 줘서 드셔보고 결정해도 되요.아마 한번 맛보면 바로 살 수 있을텐데!!!

>

프레스 버터샌드를 사면, 이제 초밥으로 만들어서 귀국해야 해.저렴한 초밥집의 초밥집입니다.가게에 들어가기 전에 대표 메뉴는 가격을 보고 넣습니다.​

>

4층에 있어 출국 심사 전에 공항에 도착한 뒤 뭐 먹어~ 하시는 분께 추천합니다.나는 더치의 자리에 앉아 마사노 세트를 부탁했습니다.초밥 10부분이 표시되지만 완전.퀄리티 대단해!

>

입석에 앉으면 아무래도 바로 앞에서 만들어 주기 때문에 구경하기 좋습니다.

만들어 주시는 모습을 다찌에 앉아서 조금 담아봤어요.영상이라도 봐봐~

>

10종 세트는 정말. 에센셜에 딱 인기 있는 초밥으로만 구성되어 있어요.

>

마지막 한 점까지 맛있게 쪼개다.10종의 초밥이 하나 하나 다 싱싱하니 다행이네요.일본 도쿄여행의 맛집 마무리는 역시 스시로 해야겠다. 싶은 분은 제2터미널 4층의 스시 고 추천합니다.

>

제3터미널은 한국에서[제주 항공이 취항하였습니다.주로 LCC가 많이 오는 곳인데, 여기에는 숍이 많지 않네요. 푸드코트가크게있는것이특징이다.

>

푸드코트안에 다양한 음식점이 있으니까 일본 도쿄여행 컨셉으로 맛집을 가려고 온 분이라면 마지막 비행기 타기 전에 먹어게다가 제주항공이라면 기내식이 나오지 않기 때문에, 여기에서 먹고 가는 것을 추천합니다.미야타케 사누키 우동이라는 곳에서, 우동이나 소바, 그리고 다양한 튀김을 팔고 있는 곳입니다.

>

우동 골라서 주문하시고 튀김은 취향에 맞게 그릇에 담아 계산하시면 됩니다~~음식이 빨리 나오는 편이므로 얼마남지 않은 분들도 추천드립니다.

>

그리고 내가 사랑하는 링거하트 나가사키 짬뽕! 바싹 구운 만두에 야채가 듬뿍 들어가나가사키 짬뽕 1잔.무엇보다 여기는 부모님과 가도 입에 맞을 것 같아요.일본 음식이지만 상대적으로 한국인에게는 짠맛이 덜해서 부모님도 좋아하더라구요.

>

철판구이, 타코야키를 전문으로 하는 보태주 화살대.오사카가 본점 오코노미야키 전문점입니다.

>

나마비르 하이볼과 함께 일본의 느낌을 충족시키고 싶은 분에게는 보테쥬야타이를 추천합니다.

>

파야키도 있고, 히로시마풍 오코노미야키도 팔고 있고, 타코야키 안에 타코야키 치즈도 있고, 메뉴에 한국어도 적혀 있어 주문하기 쉬운 곳입니다.​

일본 도쿄여행, 한국 가기 전 마지막 쇼핑 리스트와 맛집을 방문하는 나리타공항. 자신이 이용하는 항공사별로 터미널을 살펴보고 공항에서의 시간도 충실하게 만들어 보세요 :)​ 이 포스팅은 2019년 6월 23일 기준의 정보이며 값이 현재와 다릅니다 *​